Home OTHER MEDIA REVIEWS “어긋난 엄마와 딸의 관계, 감독과 관객만큼 멀다” 철없는 그녀의 아찔한 연애코치